2020.07.14 (화)

  • 흐림속초18.8℃
  • 흐림23.3℃
  • 구름많음철원21.7℃
  • 구름많음동두천22.5℃
  • 구름조금파주23.0℃
  • 흐림대관령14.8℃
  • 구름조금백령도21.0℃
  • 비북강릉18.5℃
  • 흐림강릉19.1℃
  • 흐림동해18.4℃
  • 흐림서울22.5℃
  • 흐림인천20.8℃
  • 흐림원주23.2℃
  • 비울릉도18.1℃
  • 흐림수원22.4℃
  • 흐림영월22.7℃
  • 흐림충주21.6℃
  • 흐림서산20.3℃
  • 흐림울진19.6℃
  • 비청주20.2℃
  • 비대전21.3℃
  • 흐림추풍령18.7℃
  • 비안동19.9℃
  • 흐림상주19.7℃
  • 흐림포항20.4℃
  • 흐림군산20.4℃
  • 흐림대구20.4℃
  • 비전주20.9℃
  • 비울산20.2℃
  • 비창원20.4℃
  • 비광주19.9℃
  • 비부산20.3℃
  • 흐림통영19.8℃
  • 흐림목포20.7℃
  • 흐림여수22.9℃
  • 구름많음흑산도21.6℃
  • 흐림완도21.5℃
  • 흐림고창20.3℃
  • 흐림순천21.2℃
  • 비홍성(예)19.6℃
  • 흐림제주22.9℃
  • 흐림고산23.0℃
  • 흐림성산23.1℃
  • 흐림서귀포23.9℃
  • 흐림진주21.9℃
  • 구름많음강화22.1℃
  • 흐림양평21.9℃
  • 흐림이천22.0℃
  • 흐림인제21.1℃
  • 흐림홍천23.1℃
  • 흐림태백15.9℃
  • 흐림정선군20.9℃
  • 흐림제천21.9℃
  • 흐림보은19.8℃
  • 흐림천안20.6℃
  • 흐림보령21.0℃
  • 구름조금부여20.5℃
  • 흐림금산20.7℃
  • 흐림20.5℃
  • 구름많음부안20.5℃
  • 흐림임실20.4℃
  • 흐림정읍20.1℃
  • 흐림남원21.7℃
  • 흐림장수20.1℃
  • 흐림고창군19.7℃
  • 흐림영광군20.5℃
  • 흐림김해시21.2℃
  • 흐림순창군19.9℃
  • 흐림북창원20.9℃
  • 흐림양산시22.0℃
  • 흐림보성군22.2℃
  • 흐림강진군21.5℃
  • 흐림장흥20.7℃
  • 흐림해남21.7℃
  • 흐림고흥21.4℃
  • 흐림의령군20.6℃
  • 흐림함양군20.4℃
  • 흐림광양시23.0℃
  • 흐림진도군21.9℃
  • 흐림봉화21.4℃
  • 흐림영주20.6℃
  • 흐림문경19.4℃
  • 흐림청송군20.6℃
  • 구름많음영덕20.3℃
  • 흐림의성20.8℃
  • 흐림구미20.3℃
  • 흐림영천19.3℃
  • 흐림경주시20.4℃
  • 흐림거창19.9℃
  • 흐림합천19.8℃
  • 흐림밀양20.7℃
  • 흐림산청20.5℃
  • 흐림거제19.7℃
  • 흐림남해24.0℃
기상청 제공
말 많던 블록체인에 대한 중국의 행보... 당국, "암호화페와 블록체인 분리"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이슈

말 많던 블록체인에 대한 중국의 행보... 당국, "암호화페와 블록체인 분리"

당국, 규제 방향으로 정책 기조 굳힌 듯

%C1߱%B9%B1%B9%B1%E2.jpg
중국 당국의 암호화폐 강경 노선이 공고해지고 있다.

 

[블록워치 최종현 기자] 최근 시진핑 중국 국가 주석의 '블록체인'에 대한 발언에 암호화페 시장이 요동을 친 바 있다.

 

그가 블록체인 진흥 정책을 논할 때면 암호화폐가 일제히 상승하고 규제를 외칠 때면 전반적으로 내림새를 보였다.


따라서 전문가들은 도대체 중국이 블록체인을 진흥하는 입장인지 규제하는 입장인지에 대해 상당히 혼란스러워 한 바 있다.

 

하지만 본지, 블록워치는 최근 중국의 행보들을 미루어 보아 '블록체인은 비트코인과 다르다'라는 공식이 중국 당국 내 공고해졌음을 판단하게 됐다.

 

26일(중국시간) 중앙정법위원회 기관지인 법제일보(法制日报)에 따르면 '블록체인 혁명 내세운 가상화폐 불법행위 근절한다(刹住借区块链炒作虚拟货币的歪风)'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했다. 

 

해당 언론는 "최근 블록체인 기술이 사회적 관심사가 되면서 일부 프로젝트들이 블록체인을 내걸고 암호화폐를 알리는 홍보에 열을 올리고 있다"며 "이로 인해 비트코인(比特币, BTC)을 비롯한 암호화폐 가격이 치솟고 있고, 심지어 국가가 암호화폐에 대한 규제를 완화할 것이라는 일부 언론의 오보도 나오고 있다"고 비판 기사를 냈다.

 

이어 "블록체인은 암호화폐와 같다고 간주할 수 없으며, 중국 정부 당국은 암호화폐 프로젝트와 거래소에 대한 강경한 정책 노선을 바꾸지 않을 것"이라고 진단했다. 

 

일반 언론도 아닌 관영 언론이 낸 보도인 만큼 당국의 입장을 반영했음을 고려할 때 중국의 블록체인에 대한 입장은 '규제'로 일단락 되어 가는 것으로 보인다.

 

또한 최근 중국 상하이(上海) 당국은 암호화폐 불법행위 단속 기간을 무기한 연장했으며 바이낸스(币安, Binnace) 상하이 사무실 폐쇄된 것도 이를 뒷받침한다.

저작권자 © 이코노미워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